[보도자료] 2021 ICT 기술사업화 페스티벌 성료...첨단 성과 100여개 좌중 사로잡았다


<전성배 IITP 원장이 2021 ICT 기술사업화 페스티벌 개막에 앞서 환영사를 건네는 모습>


국내 우수기업과 정부출연연구기관(출연연) 정보통신기술(ICT) 성과 100여개를 한자리에 모은 '2021 ICT 기술사업화 페스티벌(이하 기술사업화 페스티벌)'이 성공리에 막을 내렸다.


정보통신기획평가원(원장 전성배)은 지난 21~2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3층 C홀에서 주관한 기술사업화 페스티벌이 많은 기업 관계자 참여 속에 마무리됐다고 26일 밝혔다.


행사에는 총 81개 기업 및 5개 기관이 참여했다. 이들의 D.N.A(데이터·네트워크·AI) 및 비대면, VR·AR(가상·증강현실) 등 우수 ICT 성과 총 104건이 전시됐다.


분야는 5G와 사물인터넷(IoT), 비대면·콘텐츠·소프트웨어(SW) 융합, AI 등 3개였다. 강한손 '시각 장애인 자립을 위한 웨어러블 디바이스'는 5G와 IoT 분야에서 이목을 끈 성과였다.


박형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박사팀으로부터 기술을 이전 받아 귀에 걸치는 형태의 '보이스 고' 디바이스를 구현했다. '보이스 고'는 카메라로 사물과 문자를 인식해 이용자에게 알려준다. 날씨나 시간, 스케줄 등에 대한 질문도 이해해 답변해 준다. 자이로센서가 적용돼 이용자가 넘어지는 상황을 감지, 119 등에 자동 연락하는 기능도 있다.



<김용태 강한손 대표(사진 왼쪽)와 박형준 ETRI 박사(오른쪽)이 보이스 고를 설명하는 모습>

김용태 강한손 대표는 “장애인 일상생활 접근성 문제를 해결할 사업화 모델을 구현했다”며 “시각장애인뿐만 아니라 노인, 치매 환자의 인지능력 향상 보조구기구로도 쓸 수 있다”고 말했다.


-중략-


이들 성과는 IITP를 비롯해 ETRI,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벤처기업협회(KOVA) 지원으로 이룬 것이다.



<2021 ICT 기술사업화 페스티벌 현장>


IITP의 경우 ICT R&D 혁신바우처, ICT 혁신기술 개발지원사업, 정보통신 방송 R&D 사업, 첨단융·복합콘텐츠 기술 개발 등으로 성과 창출에 기여했다. ICT R&D 혁신 바우처는 기업이 연구기관으로부터 기술을 제공받을 수 있도록 기업에는 바우처를, 기관에는 연구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출연연 보유 기술을 단시간에 산업 분야로 확산하는 역할을 한다.


전성배 IITP 원장은 “올해로 행사 7회째를 맞은 가운데 디지털 뉴딜이 R&D와 산업에 적용·확산되는 모습을 직접 확인할 수 있도록 행사를 구성했다”며 “이번 행사가 ICT 산업 현주소와 미래 디지털 시대를 조망하는 뜻깊은 기회가 됐기를 바라며 앞으로 주요 기술 개발부터 기술사업화 지원까지 R&D 전주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영준기자 kyj85@etnews.com


출처: 김영준기자, 「2021 ICT 기술사업화 페스티벌 성료...첨단 성과 100여개 좌중 사로잡았다」『Etnews』2021-04-26, https://www.etnews.com/20210426000092

조회수 3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